푸른 감람나무

버드나무 아래서-<그 나라의 봄> 김도현

  • 이지연
  • 조회 2732
  • 2014.05.29 13:01

 

 

 

 

우리가 바벨론의 여러 강변 거기에 앉아서

시온을 기억하며 울었도다

그 중의 버드나무에 우리가 우리의 수금을 걸었나니

137:1,2

 

이스라엘 백성들은 바벨론에 사로 잡혀 예루살렘(시온)’을 그리워하며

그 강가에서 노래를 불렀습니다. 

지금도 우리는 영적인 바벨론에 여전히 갇혀 있습니다.

그곳에서 우리는 절망에 무너지지 않고 주님의 온전한 통치가 있는  

'그 나라(시온)'를 꿈꾸며  각자의 땅 끝을 일구기를 갈망합니다. 

<버드나무 아래서>는 그런 이들의 작은 영토를 나누는 것입니다. 

찬양 사역자 김도현은 최근 <그 나라의 봄>이란 자신의 영적 고백을 담은 

책을 썼습니다.  

찬양 사역만 아니라 주님의 명령에 순종해 말씀을 가르치면서 진정한  

'영과 진리로 드리는 예배'를 고민하고 있습니다.  

이 영상은 그가 꿈꾸는 그 나라의 풍경에 대한 작은 풍경입니다. 

 

 

 

 

푸른 감람나무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48 버드나무 아래서- 김도현 (1) 이지연 14.05.29 2733
47 작은새 노트(3) (4) 안정혜 14.05.02 2278
46 광야 일기(19) (1) 김우현 14.04.30 2008
45 광야 일기(18) (1) 김우현 14.04.30 1716
44 샬롬, 이스라엘 - 에피소드 3 김동훈 14.04.18 1679
43 광야일기(17) (4) 김우현 14.04.18 1674
42 작은새 노트(2) (1) 안정혜 14.04.11 2131
41 샬롬, 이스라엘 - 에피소드 2 김동훈 14.04.11 1622
40 샬롬, 이스라엘 - 에피소드 1 김동훈 14.04.11 2137
39 광야일기(16) (4) 김우현 14.03.29 1986
38 광야일기(15) (1) 김우현 14.03.26 1870
37 광야일기(14) 김우현 14.03.24 1887
36 광야일기(13) (2) 김우현 14.03.15 1924
35 광야일기(12) (1) 김우현 14.03.14 1705
34 광야일기(11) (2) 김우현 14.03.12 1784